성남시, 시범사업에 이어 마을계획단 6개동 확대 운영

계획도 실천도 우리가 직접, 그것이 마을입니다.

가 -가 +

성남포커스
기사입력 2021-03-03 [16:12]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주민 스스로 마을의 문제를 찾아보고 해결방안을 계획하여 직접 실행해보는 마을계획단 사업을 올해 6개동으로 확대하여 추진한다.

 

마을계획단을 운영하는 동은 공모를 통해 선정된 수정구 <수진2동, 복정동>, 중원구 <하대원동, 도촌동>, 분당구 <구미1동, 운중동>이며 사업 전반에 대한 지원을 위해 마을활동 경험이 있는 마을활동가 6명을 각 동에 배치한 상태다.

 

3월 본격적인 홍보를 통해 마을계획단 모집이 진행될 예정이며 기본교육을 이수하고 발대식을 통해 위촉되는 동별 마을계획단은 관심사별로 소그룹을 형성하여 ▲마을자원조사 ▲의제발굴 ▲마을총회 ▲마을계획 수립 ▲마을의제 실행 등의 순서로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시는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다양한 온라인 툴을 활용한 마을계획단 기본교육, 비대면 회의, 영상편집을 활용한 발대식 개최, 온라인 주민투표 등의 방법을 마련해 동에 배치된 마을코디네이터가 주민들을 지원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마을계획단 사업을 통해 다양한 주민들이 함께 지역 문제를 해결해 봄으로써 공동체의 가치와 필요를 경험하고 마을의 장기적인 목표를 계획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성남포커스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성남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