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도시개발공사, 버림받은 공중전화부스에 ‘간이서가’ 설치

가 -가 +

성남포커스
기사입력 2019-10-01 [13:10]

 

 

성남도시개발공사(사장 윤정수, 이하 공사)는 성남수정도서관을 찾는 이용객들을 위해 옥외광장 내에 간이서가와 에너지 스테이션을 설치했다고 1일 밝혔다.

 

앞서 공사는 폐기되는 공중전화부스 2개를 KT링커스 성남지사로부터 기증받고 이를 누구나 광장에서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게 간이서가로 재탄생시켰다.

 

또 태양광 패널 등을 설치해 이를 통해 생산된 전력으로 이용자 등 휴대전화 전원을 공급 받을 수 있도록 에너지 스테이션으로 탈바꿈시켰다.

 

공사 윤정수 사장은 “옥외광장이 시민들이 자유롭게 책을 읽고 휴대전화를 충전할 수 있는 쉼터 공간으로 변신했다”며, 앞으로도 독서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성남포커스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성남포커스. All rights reserved.